고양 식사동에 약 14,685㎡ 규모 체육공원 들어선다

총 사업비 290억 원 투입, 2022년 6월 준공 예정
공원 내 지하 1층~지상 2층 규모 복합생활체육시설 조성

김아름 기자 승인 2021.07.13 15:05 | 최종 수정 2021.07.16 01:44 의견 0

X

고양시는 일산동구 식사동 산135-1번지 일원에 총 사업비 약 290억 원, 대지면적 약 14,685㎡ 규모 공공 체육공원을 조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. 체육공원 내 건립될 (가칭)식사스포츠센터는 건축연면적 약 9,104㎡의 복합생활체육시설로 지하1층 수영장, 1층 볼링장, 2층 다목적실 등의 공간으로 구성된다.

고양시는 일산동구 식사동에 총 사업비 약 290억 원, 대지면적 약 14,685㎡ 규모의 공공 체육공원을 조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.

체육공원은 일산동구 식사동 산135-1번지 일원에 조성될 예정이다. 체육공원 내 건립될 (가칭)식사스포츠센터는 건축연면적 약 9,104㎡의 복합생활체육시설로 지하1층 수영장, 1층 볼링장, 2층 다목적실 등의 공간으로 구성된다. 공원 내에 추가적으로 옥외 테니스코트도 설치될 예정이다.

이재준 시장은 7월 12일 ‘고양식사체육공원’ 조성공사 현장을 방문해 공사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시 관계자 및 현장 관리자에게 준공시점까지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당부했다. 또한 이용자 만족도가 높은 복합생활체육시설이 되도록 공사 기초 단계에서부터 이용자를 배려해주기를 요청했다.

이재준 시장은 “그 동안의 지역주민 등의 노력과 협조가 더욱 빛날 수 있도록 시민의 여가시간을 디자인하고 시민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수 있는 시설이 조성되기를 바란다”고 말했다.

고양시는 2차례의 주민설명회, 2021년 3차례의 TF팀 운영을 거쳐 주민의견과 도시개발사업자의 공공기여를 연계해 현재의 ‘고양식사체육공원 조성사업’을 이끌어냈다.

시 관계자는“2022년 6월(예정) 조성사업 완료시점까지 주요 시설별 개선사항을 발굴하고 효율적인 운영관리를 통해 시민 맞춤형 체육시설이 될 수 있도록 TF팀을 지속 운영할 것”이라고 밝혔다.

저작권자 ⓒ 고양투데이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